2020년 07월 홈 | 기사목록 | 되돌아가기

    [영어]

    생활영어 | 生生 Talk Talk English(cut me some slack)

    안녕하세요~ 켈리샘입니다.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7월입니다. 올 여름도 지난 해처럼 많이 더울 거라고 하는데요, 불처럼 뜨거운 여름, 그 여름처럼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이번 달에도 저와 함께 즐겁게 영어공부를 시작해볼까요?

    이달의 표현
    ◆ cut me some slack
    좀 봐줘요! 한번만 봐주세요.

    ◆ make the cut
    특정 목표를 달성하다, 성공하다.

    ◆ on second thought
    다시 생각해보니, 다시 고려해보니

    cut me some slack


    첫 번째 표현입니다. 어떤 뜻일지 짐작이 가시나요? 우리 말에도 이런 표현이 있는데요~ 이 표현의 의미는 바로, ‘좀 봐줘요!’, ‘한번만 봐주세요’입니다.
    slack은 명사로 쓰일 때, ‘느슨함, 여유’의 뜻이 있고, 이를 의역하면, ‘한번만 봐주세요, 좀 봐주세요’의 의미가 되는 것입니다. 이 말은 원래 고대영어에서 ‘힘없는, 급하지 않은’ 등의 의미로 사용되었는데요, 후대에 와서 줄과 밧줄 등에 묶지 않은 느슨한 부분을 지칭하는 말이 되었다고 해요. 그런 의미에서 ‘그렇게 딱딱하게 굴지 말고 부드럽게/느슨하게 넘어가줘’라는 의미도 되겠죠?

    그럼, 이 표현이 실제 영화나 미드에서 어떻게 쓰였는지 한번 살펴볼까요?

    〈Longman dictionary〉
    cut me some slack
    (informal, especially American English)
    make things easier than usual for somebody, allow somebody more freedom to do things than they would normally have.
    누군가를 위해 평소보다 일(상황)들을 쉽게 만들어주다.
    누군가에게 여러 일들을 하기 위한 자유를 평소보다 더 많이 주다.

    【Example sentences】
    Cut me some slack, will you?
    좀 봐줘요, 예? <영화 다이하드2>

    He was 14. Cut him some slack for God's sakes!
    그는 겨우 14살이었어요. 좀 봐주세요, 제발! <그레이 아나토미>

    위 <그레이 아나토미>에서도 Cut me some slack을 이용한 회화표현이 나왔는데요, 뒤에 ‘for God's sakes’를 덧붙였네요.

    여기서 ‘for one's sake’라는 표현도 추가로 배워보자면, 이 표현은 ‘~을 위해서’라는 의미입니다. ‘for old time's sake’라고 하면, ‘옛날 생각을 하며, 옛정을 생각해서’라는 뜻이 되기도 합니다. 실제 생활에서 많이 쓰이는 표현들이니 두루두루 알아두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Cut me some slack.
    좀 봐달라고. <영화 LA컨피덴셜>

    <단어>
    ·allow [ǝláu] vt. 허락하다, 허가하다
    · normally ɑd. 평소대로, 보통은
    · for one's sake ~을 위해서
    · for old time's sake 옛날 생각을 하며, 옛정을 생각해서

    make the cut


    두 번째 표현입니다. 이 표현은 골프에서 유래했는데요, 4라운드로 펼쳐지는 골프경기에서 마지막 2라운드(본선)에 출전할 자격을 얻는 상황을 ‘made the cut’, 즉 기준을 통과했다고 말합니다.

    ‘cut(off)’란 잘라내는 것을 뜻하죠? 제거한다는 의미도 되구요. 골프 같은 스포츠 외에도 경연이나 취업에도 본선이나 최종면접까지 가려면 어떤 기준이 있는데요. 이 기준에 못 미치는 사람들은 잘려나가기 때문에, ‘the cut’는 어떤 일에 있어 성공과 실패를 가름짓는 ‘기준’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이런 이유로 make the cut/make it 등은 ‘이루다, 성공적이 되게 하다’는 뜻을 지니게 됩니다. 그래서 make the cut라고 표현하면, ‘cut의 기준을 성공적으로 통과했다’는 뜻이 되는 거예요. 이 의미가 확장돼서, ‘특정목표를 달성하다, 성공하다’의 의미로 쓰이게 된 표현입니다.

    그럼, 예문을 통해 이 표현의 쓰임을 한번 살펴볼까요?

    〈Wiktionary〉
    make the cut
    (idiomatic, informal) 
    To succeed at something or meet a requirement; to be selected from a group of candidates.
    (비격식) 무언가에 성공하거나 필요한 사항을 만족시켰을 때; 후보그룹에서 선택되다.

    【Example sentences】
    。 I'm not sure if that scene would make the cut, but it was fun.
    그 장면이 방송에 나갈지는 모르겠지만 되게 재미있었어요.

    。 I was pretty good at Math, so I ended up making the cut for Stanford.
    내가 수학은 꽤 잘해서, 결국 스탠포드 커트라인 통과했어.

    。 If you waste your time in doing whatever you want you won't make the cut for vanguard of six.
    너 네가 하고 싶은 대로만 하면서 시간을 낭비하면 육임구호대에 들어가지 못할거야.

    <단어>
    ·succeed [sǝksíːd] vi. 성공하다
    · requirement [rikwáiǝrmǝnt] n. 요구, 필요조건, 자격
    · select [silékt] vt. 선택하다, 고르다, 선발하다
    · candidate [kǽndidèit, -dit] n. 후보자, 지원자
    · scene [siːn] n. (연극의) 무대 장면; (영화의) 세트
    · whatever [hwɑtévǝr] pron. 〔…인〕것은 무엇이든
    · vanguard of six 육임구호대

    on second thought


    자, 이제 이+달의 마지막 표현입니다!
    이 표현은, 직역하면 ‘두 번째 생각’이 되겠는데요, 말 그대로 ‘무언가를 얘기하고 나서 생각이 바뀌었을 때’, ‘금방 말한 내용을 바꾸기 위해’, 또는 ‘반대되는 내용을 말하기 위해’ 쓰이는 표현입니다. 즉 ‘다시 생각해보니’, ‘다시 고려해보니’ 이런 의미라고 볼 수 있어요.

    유사한 의미로, ‘on reflection’이라는 표현도 있습니다. ‘심사숙고해보니, 깊이 생각해보니, 재고해보니’와 같은 의미를 가지고 있으며 같은 의미로 해석해도 좋아요. ‘Second thoughts are best.’ ‘재고는 가장 좋은 안이다’라는 속담도 있다고 하니 같이 알아두셔요. 그럼, 예문을 통해서 실제회화에서 어떻게 쓰이는지 알아봐요.

    〈Collins dictionary〉
    on second thought
    You can say on second thoughts or on second thought 
    when you suddenly change your mind about something 
    that you are saying or something that you have decided to do.
    하기로 결정한 것이나 하겠다고 말한 것에 대한 당신의 마음을 갑자기 바꾸고 싶을 때 쓸 수 있다.

    【Example sentences】
    On second thought, the last one would be better.
    다시 생각해보니, 마지막 게 나을 것 같아요.

    。I'll take the tuna sandwich. Actually, on second thought, I'll have the chicken.
    참치샌드위치요. 아(사실), 다시 생각해봤는데 치킨으로 할게요.

    。I'll start the 21-day Taeeulju Mantra meditation tomorrow. No, wait. On second thought, I'll just start today.
    내일부터 21일 태을주 정성수행 시작하려고. 음 아니 잠깐, 다시 생각해보니 그냥 오늘 시작하는 게 좋겠어.

    영어가 익숙해지려면 배운 표현들을 소리내어 크게 읽어보고, 반복하며 암기해야만 오래 머리에 남는다는 거 아시죠? 이번 여름에도 더욱 힘내서 꿈꾸는 목표와 계획을 실천에 옮겨 모두 이룰 수 있으시기를 바랍니다. 항상 기상뉴스, 재난문자 등을 확인하셔서 안전에 유의하시고, 이달에 배운 유용한 영어회화 표현들도 공부하셔서 꼭 내어 쓰시길 소망합니다!

    <단어>
    ·change your mind 자신/~의 마음을 바꾸다
    · decide [disáid] vt. 결정하다
    · tuna [tjúːnǝ] n. 참치
    · Taeeulju mantra 태을주 주문
    · meditation [mèdǝtéiʃən] n. 수행, 명상

    월간개벽. All rights reserved.

    2020년 07월 홈 | 기사목록 | 되돌아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