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홈 | 기사목록 | 되돌아가기

    [글로벌 주니어]

    청소년 영어 | 도운(2)


    1. 핵심술어


    어머니 하느님 God the Mother
    세 살림 the Three Households
    낙종(落種) the sowing the seeds
    이종(移種) the transplanting of seedlings
    용봉기 the dragon and phoenix flag

    ● dragon [drǽgǝn] 용(龍) ● household [háushòuld] 집안, 살림 ● phoenix [fíːniks] 봉(鳳), 봉황 ● seed [siːd] 씨앗 ● seedling [síːdliŋ] 묘목, 묘종 ● sow [sou] (씨앗을) 뿌리다 ● transplant [trænsplǽnt] 옮겨 심다

    2. 이달의 주제 성구


    Sangjenim donned the new attire
    that Hyeong-ryeol had prepared for Him and
    proclaimed to the disciples that He had completed
    the Work of Renewing Heaven and Earth.
    Gim Gyeong-hak requested, “If You have completed
    Your work of renewal, then please reveal Yourself
    to the world.” “Two people have not yet arrived,”
    Sangjenim replied, “so I cannot yet go forth.”
    (English Dojeon 10:19:1-3)

    상제님께서 형렬이 새로 지어 올린 옷으로 갈아입으시고
    천지공사天地公事를 마쳤음을 성도들에게 선포하시니
    김경학金京學이 여쭈기를 “공사를 마치셨으면
    나서시기를 바라옵니다.” 하는지라. 말씀하시기를
    “사람 둘이 없으므로 나서지 못하노라.” 하시니라.
    (도전 10:27:1-3 )

    attire [ǝtáiǝr] 의복, 옷
    complete [kəmplíːt] 마치다, 완료하다
    disciple [disáipəl] 제자
    don [dan] [격식] (옷을) 입다, (모자를) 쓰다
    go forth (밖으로) 나가다
    proclaim [proukléim] 선포하다
    renew [rinjúː] 새롭게 하다
    request [rikwést] 청하다, 부탁하다
    reveal [rivíːl] (알려지지 않은 것을) 드러내다

    10편 27장 도전성구 읽기 연습 (직역)
    Sangjenim donned the new attire (상제님께서 새 옷을 입으셨다)
    that Hyeong-ryeol had prepared for Him (형렬이 준비한)
    and proclaimed to the disciples (그리고 성도들에게 선포하셨다)
    that He had completed ((당신님께서) 마치셨음을)
    the Work of Renewing Heaven and Earth. (천지공사를)
    Gim Gyeong-hak requested, (김경학이 청하였다)
    “If You have completed Your work of renewal, (“공사를 다 마치셨다면)
    then please reveal Yourself to the world.” (세상에 당신님을 드러내시옵소서.”)
    “Two people have not yet arrived,” (“두 사람이 아직 오지 않았다.”)
    Sangjenim replied, (상제님께서 답하셨다)
    “so I cannot yet go forth.”(“그래서 나설 수 없노라.”)

    3. Conversation


    Brandon: There’s a question that I’ve been wanting to ask.
    내가 계속 물어보고 싶었던 질문이 하나 있어.

    I: What’s that?
    그게 뭔데?

    Brandon: I'll tell you but you’re not gonna be teasing me even if it’s a totally simple question, Okay? Well, I've been curious about who’s got more powerful authority between Sangjenim and Taemonim.
    쉬운 질문이라고 나 놀리기 없기다, 알았지? 음... 상제님이랑 태모님 두 분 중에서 어느 분이 더 큰 권능을 갖고 계신지가 궁금했거든.

    I: What kind of question... (Trying to calm down himself) (Sigh)... I’ll give you a hint. Sangjenim is the God who opens the Later Heaven’s paradise of equal yin and yang. Focus on the main point here, “equal yin and yang,” and you’ll probably able to come up with the answer.
    뭐 그런 희한한 질문을....(스스로 마음을 진정시키며) (한숨) 힌트 줄게.
    상제님은 정음정양의 후천선경을 여시는 하느님이시잖아. 여기서 핵심은 “정음정양”이잖아. 너도 생각해보면 답이 나올 듯도 한데?

    Brandon: Equal yin and yang? So They do have the same level of divine power and authority?
    정음정양? 아버지와 어머니의 신력과 권능은 같다?

    I: Correct! Honestly speaking, I was also a little confused about this topic when I was first initiated, but everything became so clear to me when I listened to Jongdosanim’s lecture.
    맞아! 솔직히 말해서 나도 입도 초기에는 그게 좀 헷갈렸었거든. 그러다가 종도사님 도훈을 듣고는 다 명확해졌지.

    Brandon: What did he say?
    종도사님께서 어떤 말씀을 하셨는데?

    I: He said this on the grand chiseong commemorating Taemonim’s ascension a couple of years ago. He taught us, “Taemonim is equal to Sangjenim. She is God the Mother who has an equal amount of virtue of life when compared to God the Father. As God the Mother, She started a new paradigm in the history of human salvation.”
    몇 년 전에 태모님 선화대치성 때 하신 말씀인데 이렇게 말씀하셨어. “태모님은 상제님과 동격인 분입니다. 아버지 하나님과 동등한 생명의 덕성을 가지고 계신 어머니 하나님입니다. 태모님은 어머니 하나님으로서 인간 구원의 새 역사를 시작하셨습니다.”

    Brandon: She started a new paradigm in the history of human salvation? I thought Sangjenim already saved humanity.
    어머니 하나님으로서 인간 구원의 새 역사를 시작하셨다고? 인류 구원은 상제님이 이미 하셨던 거 아냐?

    I: Yep. Let me explain what he means. Two years after Sangjenim ascended to heaven, Taemonim meditated for 49 days at the Seven Stars Shrine of Daewonsa Temple, and again for 100 days at a disciple’s house. By doing so, She became omniscient about all affairs in the three realms. And a few months later, Taemonim attained the ultimate enlightenment being inspired by Sangjenim’s holy spirit and from then on, She started to wield the divine power at will. And with that power She performed 10 years of work of renewal as well as taking on the program of the Three Households.
    응. 종도사님 말씀에 대해서 내가 설명해줄게. 상제님이 어천하시고 2년 후에 수부님께서도 대원사 칠성각에서 49일간, 그리고 다시 한 성도의 집에서 100일간 수행하셨는데 그때 삼계三界의 이치에 활연대각하셨다고 해. 그리고 몇 달 후에 상제님으로부터 성령을 받고 대도통을 하셨어. 그 이후로 태모님께서도 자유자재로 조화권을 쓰셨어. 그 화권으로 10년 천지공사를 보셨고 또 세 살림 도수를 맡으셨거든.

    Brandon: So, Taemonim performed the work of renewal just like Sangnjenim! I remember several stories of Taemonim where She performed miracles like making the moon disappear and appear again by waving Her tobacco pipe, or relocating a mountain in a far distance to the neighborhood.
    태모님께서 상제님처럼 천지공사를 보셨구나~ 그러고 보니 태모님께서도 담뱃대로 달을 사라졌다가 다시 나오게 하셨다든지, 아니면 먼 곳에 있는 산을 동네로 옮겨 오고 그렇게 하신 도전 이야기들이 생각나네.

    I: And you know what She first said to the disciples after She attained the enlightenment?
    근데, 태모님께서 대도통을 하시고 나서 제일 먼저 하신 말씀이 뭐였는지 알아?

    Brandon: Well... “Cultivate and purify yourself with one mind?”
    음... “일심으로 수행하라?”

    I: Good answer but incorrect! Taemonim said to the disciple Cha Gyeong-seok who was sitting next to her, surprisingly with the voice of Sangjenim, “I shall assume the sowing of the seeds; you shall assume the transplanting of the seedlings. There will be another who will undertake the harvest,” which was gonna be one of the most important proclamations She made.
    좋은 대답이긴 한데 정답은 아니야. 태모님께서는 놀랍게도 상제님의 성음으로 옆에 있던 차경석 성도에게 이렇게 말씀하셨어. “나는 낙종落種 물을 맡으리니 그대는 이종移種 물을 맡으라. 추수秋收할 사람은 다시 있느니라.”라고 말이야. 태모님께서 선언하신 중요한 말씀들 중 하나지.

    Brandon: Wow... Taemonim announced something of great importance in Sangjenim’s voice?
    와... 태모님께서 뭔가 엄청 중요한 말씀을 상제님의 성음으로 얘기하셨다고?

    I: Yep. In my opinion, Sangjenim’s holy spirit inspired Taemonim at the moment and that was kind of a co-announcement proclaimed by Sangjenim and Taemonim together.
    응. 그 순간 상제님의 성령이 태모님께 임어하셔서 두 분이 함께 공동 선언을 하신 게 아닌가 싶어.

    Brandon: So you mean that Taemonim took on the role of sowing the seeds of Sangjenim’s teachings, and Cha Gyeong-seok was assigned to the work of spreading the teachings, right? Cha Gyeong-seok was the head of Bocheongyo that attracted about 6 million followers at the time. You mentioned this last time.
    그러니까 태모님께서는 상제님 진리의 씨앗을 뿌리는 일을 맡으셨고, 차경석 성도는 가르침을 퍼뜨리는 사명을 맡았다는 거지? 차경석 성도님은 전에 네가 언급했던, 6백만 신도를 모았던 보천교의 교주였잖아.

    I: Right. But the point is, it was Taemonim who summoned and gathered the disciples who were wandering in despair after Sangjenim’s ascension. And then She founded the first movement, which is described in the Dojeon as “sowing the seeds.” And Cha Gyeong-seok spread Sangjenim and Taemonim’s teachings and the Taeeulju Mantra throughout the country under the name of Bocheongyo, which is known as the “transplanting the seedlings.”
    맞아. 상제님 어천 이후에 절망해서 방황하던 성도들을 다시 모은 분이 태모님이셨고 제1변을 일으키신 분도 태모님이셔. 도전에는 “낙종落種”이라고 되어 있지. 차경석 성도님은 상제님, 태모님의 말씀과 태을주를 보천교라는 이름으로 전국에 널리 알리셨는데 그게 바로 “이종移種”이라고 알려진 부분이야.

    Brandon: Ah ha. It’s starting to make sense a little more. Then what does “...another who will undertake the harvest,” mean?
    아~ 이제 좀 더 이해가 돼. 그럼 추수할 사람은 다시 있다고 하셨는데, 그 말씀은 무슨 뜻이야?

    I: Think about the meaning of the word “harvest.” It’s collecting matured crops, so you can say that it’s the last stage of farming, so to speak, the “completion.”
    “추수”라는 말의 뜻을 한번 생각해봐. 추수는 다 익은 곡식들을 거두는 거잖아. 농사의 최종 단계이면서 한마디로 “완성”이지.

    Brandon: Hey, wait a minute. Think I’ve realized something! It’s really simple but very important.
    아, 잠깐만! 간단하지만 되게 중요한 뭔가를 내가 깨달은 것 같아!

    I: And that is?
    그게 뭔데?

    Brandon: “Another who will undertake the harvest” is referring to His Holiness the Taesang Jongdosanim and Jongdosanim. Yeah, it has to be. They established Jeung San Do and Jongdosanim is still doing everything to actualize the work of renewal of Sangjenim and Taemonim!
    “추수할 사람”은 태상종도사님과 종도사님이신 거였어. 맞아, 당연히 그래야지. 두 분께서 증산도 도문을 여셨고 종도사님께서는 지금도 상제님과 태모님의 천지공사를 현실화시키기 위해 모든 일을 하고 계시잖아!

    I: You exceeded my expectations this time, Brandon. There’s a passage in the Dojeon that we can refer to about that. Sangjenim once said to His disciples “Two people have not yet arrived, so I cannot yet go forth.” And Taemonim also said to one of Her disciples, “In the future, certain persons shall come forth—welcome them by raising a dragon and phoenix flag,” mentioning the two persons who will harvest the fruit of Sangjenim and Taemonim’s holy work!
    너 이번에는 내 기대를 뛰어넘었는데, 브랜든? 도전에 보면 그 내용이 나와 있어. 상제님께서는 성도들에게 “사람 둘이 없으므로 나서지 못한다.”고 하셨어. 태모님께서도 한 종도에게 “일후에 사람이 나면 용봉기를 꽂아 놓고 잘 맞이해야 하느니라.”고 하시면서, 상제님과 태모님 두 분의 성업을 완수할 두 사람에 대해 말씀하셨거든.

    Brandon: Thinking about the path and every single remark that Sangjenim and Taemonim made, I can’t help but to be in awe at Their elaborate work of renewal with no mistakes or flaws.
    상제님과 태모님 두 분이 걸으신 길과 모든 말씀을 떠올려보면 정말 빈틈이 하나도 없는 정교한 천지공사에 놀라지 않을 수가 없어..

    I: Same here. And you know what? The ones who have to realize Their dreams in reality are Sangjenim and Taemonim’s workers like us. People like you and I.
    나 역시 마찬가지야. 그런데 너 그거 알아? 상제님 태모님의 꿈을 실현시켜야 하는 사람들이 바로 너와 나, 우리란 걸!

    Brandon: It’s an honor to be able to take part in such work. But this I know. “With great honor comes great responsibility.”
    이런 일에 참여할 수 있다는 게 정말 영광이야. 하지만 내가 이거 하나는 알지. “위대한 영광에는 위대한 책임감이 함께 따라온다.”

    I: Maybe we should read the Dojeon together and talk about the great responsibility for Sangjenim’s workers.
    우리 도전을 함께 읽으면서 상제님 일꾼들의 그 위대한 책임감이 뭔지 좀 얘기해볼까?

    Brandon: I’d love to!
    완전 좋아!

    Words
    announce [ǝnáuns] 공표하다
    announcement [ǝnáunsmǝnt] 공표, 성명
    ascension [ǝsénʃən] 승천昇天
    assign [ǝsáin] (일을 누구에게) 맡기다
    assume [ǝsjúːm] (임무·책임을) 맡다
    attain [ǝtéin] 달성하다, 성취하다
    attract [ǝtrǽkt] (사람을) 끌어들이다
    authority [ǝθɔ́ːriti] 권위, 권능
    commemorate [kǝmémǝrèit] 기념하다, 기리다
    confuse [kǝnfjúːz] …을 혼동하다
    cultivate [kʌ́ltǝvèit] 수련하다
    disappear [pjúərǝfài] 깨끗이 하다, 맑히다
    divine [diváin] 신의, 신성의
    elaborate [ilǽbǝrèit] 정교한
    establish [istǽbliʃ] 설립하다, 세우다
    exceed [iksíːd] (…을) 웃돌다, 상회하다
    expectation [èkspektéiʃən] 기대
    flaw [flɔː] 결함, 흠
    incorrect [ìnkǝrékt] 틀린, 부정확한
    initiate [iníʃièit] 입회시키다
    make sense (무엇이) 이해되다
    omniscient [ɑmníʃənt] 무엇이든지 아는, 전지全知의
    paradigm [pǽrǝdim] 패러다임, 체계
    perform [pǝrfɔ́ːrm] 행하다
    proclaim [proukléim] 선언하다
    purify [pjúərǝfài] 깨끗이 하다, 맑히다
    refer to (무엇을) 참고하다
    relocate [riːlóukeit] (위치를) 옮기다
    responsibility [rispὰnsǝbílǝti] 책임, 책무
    salvation [sælvéiʃən] 구원
    seedling [síːdliŋ] 묘목, 묘종
    surprisingly [sǝrpráiziŋli] 놀랍게도
    tease [tiːz] 놀리다
    throughout [θruːáut] (공간) …도처에, 널리
    transplant [trænsplǽnt] 옮겨 심다
    ultimate [ʌ́ltǝmit] 궁극의
    undertake [ʌ̀ndǝrtéik] …의 책임을 맡다
    (=take on)
    wander [wάndǝr] 방랑하다
    wield [wiːld] (도구 등을) 쓰다

    4. 문장 패턴 복습


    1. even if ~
    비록 ~라 할지라도


    2. come up with~
    ~을 생각해내다, 제안하다


    3. where ~
    (관계부사) ~하는 장소(곳)


    1. I'll tell you but you’re not gonna be teasing me even if it’s a totally simple question, Okay?
    내가 말하는 게 아무리 쉬운 질문이더라도 나 놀리면 안 돼, 알았지?

    It’s important to meditate every day, even if you can’t do it for long hours.
    긴 시간 동안 못 하더라도 수행을 매일 하는 것이 중요하다.

    Even if people insult or harm you, you must live a life of good.”
    남이 욕하고 뭣 해도 너는 착하게 살아야 한다. (상제님께서 복남에게 하신 말씀, 도전 1:72:3)

    *insult [ínsʌlt] 모욕하다 │ harm [hɑːrm] 해를 입히다


    2. Focus on the main point here, “equal yin and yang,” and and you’ll probably able to come up with the answer.
    여기서 핵심은 “정음정양”이잖아. 너도 생각해보면 답이 떠오를 거야.

    After practicing the Taeeulju Mantra meditation, I always come up with creative ideas to solve my own problems.
    태을주 수행을 하고 나면 항상 나 자신의 문제를 해결할 좋은 아이디어들이 떠올라요.

    At every corner of our life, we come up with new questions about ourselves and others.
    모든 삶의 순간에서 우리는 우리 자신과 타인에 대한 새로운 질문들을 떠올리게 됩니다.

    *creative [kriːéitiv] 창조적인 │ solve [sɔlv] 해결하다 │ corner [kɔ́ːrnǝr] 길모퉁이
    [Dig Deeper!] ‘come up with A’는 어떤 새로운 생각이나 계획 등을 떠올리거나 제안할 때 사용하는 표현입니다.


    3. I remember several stories of Taemonim where She performed miracles like making the moon disappear and appear again.
    태모님께서 달을 사라졌다가 다시 나오게 하셨다든지 그런 이적異跡을 행하신 도전 이야기들이 기억나.

    This dojang is (the place) where I first listened to His Holiness
    the Jongdosanim’s lecture in his presence.
    이 도장이 제가 처음으로 종도사님의 현장 도훈을 받들었던 도장이에요.

    Sangjenim incarnated into the Eastern land, where a new era was to dawn, to deliver humans and spirits.
    상제님께서 인간과 신명을 건지시기 위해 새 역사의 태양이 떠오르는 동방 땅에 강세하시니라. (도전 1:11:2)

    *presence [prézəns] (사람이) 있는 자리, 면전 │ incarnate [inkάːrneit] 사람으로 오다 │ era [íərǝ] 시대, 시기 │ dawn [dɔːn] (새로) 열리다, 나타나다 │ deliver [dilívǝr] 구원하다

    [Dig Deeper!] 관계부사(Relative Adverbs)는 ‘장소’와 관련된 앞 선행사와 뒤에 나오는 문장(절)을 이어주는 역할을 합니다. 선행사가 the place일 경우 생략할 수 있습니다.


    5. 끊어 읽기 연습 (머릿속으로 문장을 떠올리면서 따라 읽으세요.)
    His Holiness Jongdosanim taught us, (종도사님 성하께서 말씀하셨다)/
    “Taemonim is equal to Sangjenim. (태모님은 상제님과 동격인 분입니다)/
    She is God the Mother (태모님은 어머니 하느님입니다) /
    who has an equal amount of virtue of life (동등한 생명의 덕성을 갖고 계신)/
    when compared to God the Father. (아버지 하느님과 같이 견줄 때)/
    As God the Mother, (어머니 하느님으로서)/
    She started a new paradigm in the history of human salvation.” (태모님께서는 인간 구원의 새 역사를 시작하셨습니다. )

    5. Word Quiz


    Find the right words to fill in the blanks.
    아래 글을 읽고 빈칸에 들어갈 알맞은 어휘를 <보기>에서 찾아보세요.



    enlightenment, renewal, assume, equal

    ▣ She is God the Mother who has an __________________ amount of virtue of life when compared to God the Father. As God the Mother, She started a new paradigm in the history of human salvation.
    태모님은 아버지 하나님과 동등한 생명의 덕성을 가지고 계신 어머니 하나님이시다. 태모님은 어머니 하나님으로서 인간 구원의 새 역사를 시작하셨다. (종도사님 도훈)

    ▣ Thinking about the path and every single remark that Sangjenim and Taemonim made, I can’t help but to be in awe at Their elaborate work of __________________ with no mistakes or flaws.
    상제님과 태모님 두 분이 걸으신 길과 모든 말씀을 떠올려보면 정말 빈틈이 하나도 없는 정교한 천지공사에 놀라지 않을 수가 없어.

    ▣ Taemonim attained the ultimate __________________ being inspired by Sangjenim’s holy spirit and from then on, She started to wield the divine power at will. And with that power, She performed 10 years of work of renewal.
    태모님께선 상제님으로부터 성령을 받고 대도통을 하신 이후로 조화권을 자유자재로 쓰셨어. 그리고 그 화권으로 10년 천지공사를 보셨어.

    ▣ “I shall assume the sowing of the seeds; you shall __________________ the transplanting of the seedlings. There will be another who will undertake the harvest,”
    “나는 낙종落種 물을 맡으리니 그대는 이종移種 물을 맡으라. 추수秋收할 사람은 다시 있느니라.” (태모님 말씀, 도전 11:19:10)



    정답: (순서대로) equal, renewal, enlightenment, assume


    월간개벽. All rights reserved.

    2019년 09월 홈 | 기사목록 | 되돌아가기